JP모건, "비트코인 4만달러 이상 반등 안하면 추가 하락이 유력"

URL복사

 

블름버그에 따르면 JP모건(JPMorgan Chase & Co.) 전략가들이 비트코인이 4만달러 이상으로 곧 반등하지 않으면 추가 하락의 위험에 처할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다. 특히 가장 중요한 지표 중 하나로 그레이스케일 트러스트에 대한 수요와 추이에 달려 있다고 말한다. "그레이스케일 비트코인 트러스트로의 자금유입은 하방압박을 이겨내기 위해서 며칠 혹은 몇주동안 하루에 1억 달러의 자금 유입속도를 유지해야 할 것입니다."라고 말한다. 비트코인은 지난 1월 8일 42,000불 가량의 가격에서 11% 가량의 가격이 하락했다. JP모건은 하락전 상승장의 비결로 비229억 달러 규모의 그레이 스케일 투러스트에 대한 기관 투자가 암호화폐 상승 랠리를 확장하는 데 도움이되었다고 말한다. 

 

 

 

타임스탬프 뉴스, 편집부
desk@timestampnews.net